함께 실천해요! 온실가스 1인 1톤 줄이기
보도자료 HOME > 알림·참여 > 보도자료
지구에게 휴식을…제8회 기후변화주간 행사 개최
작성자 : 관리자 등록일 : 2016-04-29 조회수 : 5036 프린트하기
첨부파일: 지구에게_휴식을_제8회_기후변화주간_행사_개최(4.20_보도자료).hwp

지구에게 휴식을…제8회 기후변화주간 행사 개최


▷ 환경부, '지구의 날(4.22)'을 맞이해 저탄소 사회 실현을 위한 심포지엄, 시민 참여형 행사 개최

▷ 미래세대인 어린이들에게 저탄소 생활의 중요성을 알리는어린이 뮤지컬 '번개맨' 공연, '저탄소 사회 실현 학술 심포지엄' 등 다양한 행사 열려


환경부(장관 윤성규)는 제46회 '지구의 날(4월 22일)'을 맞아 20일부터 26일까지를 '제8회 기후변화주간'으로 정하고 '저탄소 사회 실현'을 주제로 각종 행사를 개최한다. 

이번 행사는 한국기후·환경네트워크, (재)기후변화센터, 지자체, 시민단체, 민간기업 등이 함께 참여한다.

기후변화주간이 시작되는 20일에는 서울 중구 포스트타워에서 정연만 환경부 차관, 김재옥 한국기후·환경네트워크 상임대표, 이지순 녹색성장위원장과 시민단체, 그린리더, 시민 등 약 30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기후변화주간 개막행사와 저탄소사회 실현을 위한 심포지엄이 열린다.

개막행사는 '저탄소 친환경생활 퍼포먼스'와 함께 김진만 MBC 다큐제작부장의 기조 강연으로 진행된다.

이어서, 비산업부문 온실가스 감축방안과 저탄소사회 구현을 위한 지자체·시민사회 협력방안을 논의하는 관계 전문가, 지자체, 시민단체, 민간기업 간 심포지엄이 열린다.

같은 날, 서울 종로구 상명대 계당홀에서는 약 2,000여명의 어린이, 학부모 등이 참석한 가운데 '지구의 푸른 꿈'이라는 주제로 EBS 어린이 뮤지컬 '번개맨' 공연이 개최된다.

이번 공연은 기후변화로 위기에 처한 펭귄 등 동물친구들을 돕는 번개맨과 친구들의 활약상을 그렸다. 미래세대인 어린이들이 기후변화의 심각성을 깨닫고 저탄소 생활을 실천할 수 있는 계기가 될 것으로 기대된다.

공연장 밖에서는 퍼즐 맞추기, 페이스페인팅, 번개맨 캐릭터와 저탄소생활수칙이 접목된 스티커 기념품 제공 등 다채로운 행사가 준비됐다.

기후변화주간 동안 전국 각지에서도 지자체, 공공기관, 기업체, 민간단체 등이 주최하는 다양한 기념행사가 열린다.

22일 전주시 전북도청 광장일원에서는 약 2만 여명의 도민이 함께하는 '그린웨이 환경축제'가 열리며, 지속가능발전을 위한 환경동요합창제 등 다양한 예술 공연도 선보인다.

23일 대전시 중앙로에서는 오전 11시부터 오후 5시까지 저탄소생활 실천 서약, 각종 환경보전 체험활동, 전시회, 기후변화 심각성을 알리는 퍼포먼스들로 구성된 '차 없는 거리' 행사가 열린다.

같은 날 강원도 원주에서도 강원지방기상청·원주시 등이 함께 '기후변화 힐링 콘서트'를 개최하여 기후변화 인형극, 음악공연 등 다양한 볼거리와 즐길거리를 제공한다.

나정균 환경부 기후대기정책관은 “이번 행사가 저탄소 친환경생활에 대한 국민적 관심과 동참을 이끌고, 미래세대인 어린이들에게 저탄소생활의 중요성을 인식시키는 계기가 될 것”이라고 말했다.

 

 

붙임  1. '제8회 기후변화주간' 행사계획.
        2. 지역별 기후변화주간 주요 행사계획.
        3. 질의응답.
        4. 전문용어 설명.  끝.

 

 

 

 

※ 출처 : 환경부​ 

목록